2020년 2월 10일: 심리방역에 대한 생방송 대담

MBC 생방송 오늘 아침 대담
2020년 2월 10일 월요일

사스 사태와 메르스 사태를 겪으면서 환자, 격리자는 물론이고 그분들을 돕는 의료인 등 지원팀의 심리적 스트레스가 매우 크고 불안, 우울, 불면증, 공황장애 등 트라우마 반응까지 겪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감염병에 의한 신체 질병만이 아니라 마음의 고통까지 얻는 것입니다. 감염병 치료와 더불어 적극적으로 심리지원을 해야 한다는 교훈을 얻었습니다.

일반인도 스트레스를 많이 받고 불안과 우울에 빠질 수 있으니 그 분들에게 심리적인 교육과 도움을 주는 것이 결국에는 감염병을 극복하는 데 매우 효과적입니다.

감염병에 대한 불안은 정상적인 스트레스 반응이며, 정도가 심하고 고통스러울 때는 정신건강전문가의 상담을 받으면 도움이 됩니다.

한 마디로 심리방역은 감염병으로 인한 마음의 고통을 예방하고 치유하는 것입니다.

가장 중요한 것은 공포와 불확실성에 차분하게 대응하고 환자와 격리자를 낙인 찍지 않는 것입니다.

유언비어에 현혹되지 않고, 정확한 정보를 필요한 만큼만 받아들이는 것이 좋습니다.

환자와 격리자, 지원팀을 멀리하고 꺼려하지 말고 응원하고 격려해주는 성숙한 시민의식을 가져야 합니다. 병원에서 퇴원하고 입소시설에서 퇴소한 환자와 격리자를 따뜻하게 환영해주세요. 격리를 마친 분들은 정부와 의료진이 보장하는 바이러스가 전혀 검출되지 않은 안전한 사람들입니다. 지원팀 또한 마찬가지입니다. 현장 지원을 마치고 직장으로 복귀한 분들을 따뜻하게 환대해주세요.

정찬승 (융학파 분석가,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의학박사)
국제분석심리학회 정회원
대한신경정신의학회·대한정신건강재단 재난정신건강위원회 홍보국장
한국트라우마스트레스학회 홍보위원장
재난정신건강정보센터 연구원 역임
울산대학교 서울아산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외래교수
마음드림의원 원장

Related Posts

2022년 10월 7일: 2022년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추계학술대회 심포지엄 ‘사회를 위한 관심과 공감: 이주민과 난민의 정신건강 지원’ 개최, 강연

정찬승 원장은 2022년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사회공헌위원회, 대한정신건강재단 재난정신건강위원회가 주최하는 심포지엄 ‘사회를 위한 관심과 공감: 이주민과 난민의 정신건강 지원’을 개최하고 ‘낯선 문화에서 온 사람과의 공감과 치유’ 제하로 강연했습니다. 심포지엄 주제 요약: 2백만 명 내외의 외국인이 국내에 체류 중이며, 코로나 이전에는 난민 신청자가 한 해에 1만 명을 넘어섰다. 한국을 떠나 다른

Read More »

2022년 10월 7일: 2022년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추계학술대회 정신치료 3개 학파 공동 심포지엄 ‘트라우마의 대물림 정신치료 사례’ 개최

2022년 10월 7일~8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정신치료 3개 학파 공동 심포지엄을 개최했습니다. 일시: 2022년 10월 7일(금)장소: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 2022년 10월 7일(금) 컨벤션홀1 Symposium 6   10:40-12:10 트라우마의 대물림 정신치료 사례 (정신치료 3개 학파 공동 심포지엄)   좌장: 박용천(한양의대 명예교수)     정찬승(마음드림의원)   10:40-11:20 “정신적 상처의 대물림을 염려하는 40대 여성” 사례 박영록(온정신건강의학과의원, 한국분석심리학회) 11:20-11:40

Read More »

2022년 9월 23일: ‘언론인을 위한 스트레스와 트라우마 이해하기’ 강의 (한국언론진흥재단 수습기자 기본교육_취재기자를 위한 스트레스&트라우마 관리)

일시: 2022년 9월 23일 (금) 오후 1시 ~ 3시장소: 한국언론진흥재단 미디어교육원 트라우마 공감 언론(Trauma- informed journalism) 요약 뉴스룸의 스트레스와 트라우마 이해는 모든 사람을 구한다.언론인, 정보제공자, 인터뷰이, 시민 등 모두에게 이롭다. 언론인은 직무상 트라우마에 노출될 가능성이 매우 높다. 누구나 회복력을 갖고 있다.대부분의 언론인은 직무상 스트레스와 트라우마에 잘 대처하고 회복한다. 하지만, 때로는

Read More »
Call Now Button